지역사회 장애인의 편리하고 안락한 생활을 위한 다양한 최신 정보 전달
지역사회 장애인의 편리하고 안락한 생활을 위한 다양한 최신 정보 전달

세계 최초 청각장애 아이돌 그룹 빅오션, 4월 20일 장애인의 날 데뷔

맑은센터
2024-04-02
조회수 185

세계 최초로 수어로 노래하는 아이돌 그룹 ‘빅오션(이찬연, 박현진, 김지석)’이 장애인의 날을 맞아 정식 데뷔한다.

빅오션은 장애인의 날인 오는 4월 20일 첫 디지털싱글 ‘빛(Glow)’을 발표하고 정식 활동에 나선다. 빅오션이 데뷔곡으로 선택한 ‘빛(Glow)’은 1세대 아이돌로서 K팝 팬덤의 시초라 일컫는 H.O.T의 대표곡 ‘빛’을 리메이크한 곡이다. H.O.T의 곡이 리메이크돼 정식 음원으로 발표되는 일은 이례적으로 엔터테인먼트 업계 관계자들도 빅오션의 데뷔를 관심을 갖고 지켜보고 있다는 후문이다.

빅오션. 왼쪽부터 김지석, 박현진, 이찬연(사진=파라스타엔터테인먼트 제공)


[일간스포츠 김은구 기자] 세계 최초로 수어로 노래하는 아이돌 그룹 ‘빅오션(이찬연, 박현진, 김지석)’이 장애인의 날을 맞아 정식 데뷔한다.

빅오션은 장애인의 날인 오는 4월 20일 첫 디지털싱글 ‘빛(Glow)’을 발표하고 정식 활동에 나선다. 빅오션이 데뷔곡으로 선택한 ‘빛(Glow)’은 1세대 아이돌로서 K팝 팬덤의 시초라 일컫는 H.O.T의 대표곡 ‘빛’을 리메이크한 곡이다. H.O.T의 곡이 리메이크돼 정식 음원으로 발표되는 일은 이례적으로 엔터테인먼트 업계 관계자들도 빅오션의 데뷔를 관심을 갖고 지켜보고 있다는 후문이다.

빅오션은 멤버 3인 전원이 청각장애인으로 구성된 K팝 역사상 최초의 보이밴드다. 멤버들은 한국어 수어(KSL), 영어 수어(ASL), 국제 수화(ISL)로 노래를 부를 예정이다. 그룹명인 빅오션(Big Ocean)은 ‘세상을 크게 놀라게 하겠다’는 뜻과 함께 바다와 같은 잠재력을 갖고 바다처럼 전세계로 뻗어나가겠다는 포부를 담았다.

하지만 멤버들이 청각 장애를 갖고 있다보니 음정과 가창력에 의문이 붙는다. 빅오션 소속사 파라스타엔터테인먼트(이하 ‘파라스타’)는 “지난달 바르셀로나에서 열린 MWC2024(월드 모바일 콩그레스)에 SKT와 함께 참가해 AI 보이스 등 IT 회사들과의 파트너십을 확보했으며, 자체 개발한 빛 메트로놈 등을 활용해 낮은 청력으로 인한 한계를 보완했다”고 밝혔다.

빅오션은 최근 SM엔터테인먼트의 라이즈와 챌린지를 찍어 화제가 됐고 소셜미디어 라이브로 대중과 적극적으로 소통해 국내외에서 이미 많은 팬계정이 신설되고 있다. 빅오션의 데뷔는 최근 기업과 대중의 가장 큰 관심사 중 하나인 ESG 문화 측면에서 새로운 반향을 일으킬 것이라는 기대감도 나오고 있다.

김은구 기자 cowboy@edaily.co.kr  


출처-일간스포츠 세계 최초 청각장애 아이돌 그룹 빅오션, 4월 20일 장애인의 날 데뷔  김은구입력 2024. 3. 27. 18:42 


담당자 조미현 사회복지사 02-6925-4328

TOP